이만희 의원, 세종시 정부청사 찾아 '예산확보 총력전'
이만희 의원, 세종시 정부청사 찾아 '예산확보 총력전'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7.13 2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환경부, 농식품부, 기재부 등 중앙부처와 예산협의
영천·청도 지역발전과 경제활성화 견인할 예산확보 및 국가계획 반영 총력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이만희 국회의원(경북 영천시‧청도군)이 영천·청도의 발전과 지역 숙원사업 해결의 물꼬를 트기 위한 거침없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만희 의원은 지난 12일 세종시 정부청사 내 국토부, 환경부, 농식품부, 기재부 등 중앙부처를 직접 방문해, 지역의 SOC사업 확충과 생활편의 증진, 농업환경 개선 등을 위한 지역 핵심사업들의 필요성을 설명하며 본격적인 2022년도 국비예산 확보에 나섰다.

이만희 의원은 이날 노형욱 국토부 장관과의 면담에서
이만희 의원은 이날 노형욱 국토부 장관과의 면담 ⓒ위클리서울/국민의힘

이만희 의원은 이날 노형욱 국토부 장관과의 면담에서, 지난 6월 최종 확정된 「대구도시철도 1호선 금호(경마공원) 연장사업」조기추진을 위한 충분한 예산확보를 당부했다고 밝혔다.

이어서, 기재부와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 사업계획변경 적정성 검토를 진행중인 「중앙선 안동~영천 복선전철화사업」의 조속한 승인을 비롯하여, 예비타당성조사가 진행중인 「경산 하양~영천 금호 국도확장사업」이 차질 없이 제5차 국도·국지도 사업계획에 포함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구했다.

또한, 청도역 고객주차장 확충 및 후면 마을 이용통로 연결 등을 위한 「청도역 고객편의시설확충(리모델링) 사업」의 시급성과 당위성을 적극 피력하였고, 백원국 국토정책관에게는 '청도 자연드림파크 투자선도지구'의 필요성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환경부 한정애 장관과의 면담에서는 「영천댐 상류(자양면) 마을하수도정비사업」과 청도「금천(임당, 방지) 하수관거 정비사업」등 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예산지원을 요청하였으며,

농식품부 김현수 장관과의 자리에서는 「마늘특구 선정」에 따른 실질적 사업 확충을 비롯하여, 영천「영화지구 농촌용수이용체계재편사업」, 청도 '농촌재생뉴딜사업' 등 핵심사업들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등 지역 농업현안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를 이어갔다.

특히, 국가 예산을 총괄하는 기획재정부 안도걸 2차관 및 최상대 예산실장과의 면담을 통해 영천시, 청도군 주요 사업들의 전반적인 추진상황을 조목조목 설명하여 충분한 공감대를 형성하였으며, 예산 지원과 국가계획 반영 등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을 요청했다.

한편, 이만희 의원은 국민의힘 경북도당위원장으로서 국토부 및 기재부 장관과의 면담시 경북도 박동혁 건설도시국장도 함께 배석하도록 하여, 광역철도 선도사업(경부선(서대구역)~통합신공항~중앙선(의성역)) 등 경북도의 주요 사업들을 함께 논의하며 예산확보에 총력을 기울였다.

이만희 의원은 “코로나19로 지역 주민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지역발전과 경제활성화를 견인할 예산확보가 무엇보다 절실하다.”면서, “특히 올해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선임된 만큼 재정당국과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영천, 청도와 경북도에 꼭 필요한 예산들을 국회 심의과정에서 대폭 증액시킬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해 가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