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혜진 고려대 구로병원 교수, 제17회 한독학술상 수상
류혜진 고려대 구로병원 교수, 제17회 한독학술상 수상
  • 왕명주 기자
  • 승인 2021.05.07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 2형 당뇨병 환자 중 저근육량 및 복부 비만 환자의 비율 및 특성 연구 진행
류헤진 고려대 구로병원 교수
류헤진 고려대 구로병원 교수

[위클리서울=왕명주 기자] 대한당뇨병학회(이사장 윤건호)가 주관하고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백진기)이 후원하는 제17회 ‘Young Investigator Award(한독학술상)’ 수상자로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류혜진 교수가 선정됐다.

‘Young Investigator Award’는 국내 당뇨병 연구 발전에 기여한 의료계 인사에게 수여하는 학술상이다. 만 45세 이하의 대한당뇨병학회 회원을 대상으로 최근 3년간 국제적 유명잡지(SCI 잡지)에 제1저자 또는 책임 저자로 발표한 연구논문을 심사해 선정한다.

류혜진 교수는 ‘신규 진단 및 약물 치료를 받지 않은 제 2 형 당뇨병 환자 중 저근육량 및 복부 비만 환자의 비율 및 특성’ 연구를 진행해 올해 수상자로 선정됐다. 류 교수는 최근 3년간 국제적 유명 잡지에 20여 건의 당뇨병 관련 연구논문을 발표하며 활발한 연구 학술 활동을 펼치고 있다.

‘Young Investigator Award(한독학술상)’ 시상식은 5월 8일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춘계학술대회에서 이루어지며, 류혜진 교수에게는 약연상과 부상 1,000만원이 수여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