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 동산의료원 김권배 의료원장, 제17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
계명대 동산의료원 김권배 의료원장, 제17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
  • 왕명주 기자
  • 승인 2020.10.19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환자 위한 지역거점병원 운영으로 지역사회 안정화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신축 이전 및 대구동산병원 개원에 기여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 김권배 의료원장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 김권배 의료원장

[위클리서울=왕명주 기자]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백진기)과 대한병원협회(회장 정영호)는 제17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자로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 김권배 의료원장을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한독학술경영대상’은 한독과 대한병원협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2004년부터 매년 국민보건의료 향상과 병원경영 발전에 기여한 의료계 인사에게 수여하고 있다. 

김 의료원장은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성서캠퍼스)을 이전 개원하는 한편 동시에 대구동산병원(동산동 소재)도 개원하며 보건의료계 발전과 지역보건 향상에 공헌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김 의료원장은 1983년 계명대학교 의과대학에 부임해 현재까지 심장내과 교수로서 환자 진료에 전념하는 것은 물론 연구 및 학생 교육에도 적극 참여하며 의학 발전에 기여했다. 또한 의료원장, 학장 등 중요 보직에서 병원경영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병원 발전에 기여한 점이 인정됐다.

특히 대구광역시에 코로나19 감염 환자가 급속히 늘어나던 지난 2월, 김 의료원장은 지역 내 부족한 음압병상 수를 해결하기 위해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을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하고, 전 병상을 코호트 격리 시설로 운영해 지역사회 안정화에 기여했다.

또한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성서캠퍼스 소재)에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운영하는 등 지역사회 감염병 확산 예방에 힘쓰고 있다.

한편, 제 17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시상식은 22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그랜드볼룸 101호에서 진행되며 김권배 의료원장에게는 상금 1천만 원과 약연탑이 수여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