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읍 고가뫼마을, 고가제 ‘가래치기’ 재현행사
담양읍 고가뫼마을, 고가제 ‘가래치기’ 재현행사
  • 이균상 읍담당기자
  • 승인 2020.11.19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다움 수변공원화사업 선정 기념 자축

담양읍 가산1구 고가뫼마을 고가제에서 전통 어로법인 가래치기 재현행사가 열렸다.

고가뫼마을은 지난 7일 고가제의 농촌다움 수변공원화사업 선정을 자축하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 또 가래치기 재현행사를 개최했다.

수변공원화사업 선정에 따른 저수지 준설공사에 앞서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마을주민과 도시내방객 등 40여명이 참여해 덧가래를 이용한 전통 어로법으로 물고기를 잡으며 주민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문병철 이장은 마을공동체를 복원하고 주민단합을 위해 2~3년 주기로 가래치기를 재현행사를 하고 있다면서 올해는 고가제가 수변공원화 사업에 선정된 것을 기념하고 자축하기 위해 행사를 하게 됐는데 많은 주민들의 호응으로 잘 치르게 됐다고 고마워했다.

한편 가래치기는 한해 논농사 끝내고 수확을 자축하는 축제의 하나로 추수 후 저수지 등의 물을 뺀 다음 가래를 이용해 가물치, 붕어, 메기 등을 가둬 잡는 전통 어로법이다.

가래는 대나무를 잘게 잘라 줄로 엮어 제일 윗부분에 중심을 주고 아래쪽으로 펴지게 줄을 엮어 완성시킨 부채꼴 모양의 어로기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