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1·2호 ‘귀농인의 집’ 조성
담양군, 1·2호 ‘귀농인의 집’ 조성
  • 조 복기자
  • 승인 2020.09.15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비귀농·귀촌인에게 저렴한 비용 임시거주지 제공

 

담양군이 귀농·귀촌 희망자가 일정기간 동안 영농기술을 배우고 농촌체험 후 귀농 할 수 있도록 임시거처인 귀농인의 집을 조성했다.

귀농인의 집은 지역 내 빈집을 확보해 내부를 수리하거나, 이동식주택을 설치해 7년 이상 귀농인의 집으로 운영하는 조건으로 마을이나 단체에 사업비 3천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또한 귀농귀촌을 준비하는 예비 귀농귀촌인들이 저렴한 비용으로 임시로 거주해 보면서 마을이나 단체와 함께 농업·농촌을 경험시키는 지원사업의 하나다.

1호 귀농인의 집은 지난해 대덕면 운산리 소재 운수대통마을 한옥(49.5)을 수리해 월 10만원의 임대료로 예비귀농인이 거주하고 있다.

2호 귀농인의 집은 2020년 월산면 용흥리 소재 용오름농촌체험마을 내에 이동식주택(30)을 설치, 15만원의 임대료로 예비 귀촌인이 거주하고 있다. 입주는 6개월에서 1년까지 계약가능하다.

담양군은 관심-준비-정착단계로 나눠 다양한 귀농 정책을 펼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담양군 귀농귀촌 지원센터 홈페이지(http://www.refarmdamyang.org)를 방문하면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