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주거급여 대상·지원규모 확대
담양군, 주거급여 대상·지원규모 확대
  • 김정주기자
  • 승인 2020.02.12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군이 군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주거급여 대상과 금액 지원을 확대한다.

주거급여 지원사업은 생활이 어려운 취약계층의 주거 안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임차료를 보조하고 주택 개보수를 지원하는 정책이다.

군은 올해 국토교통부의 지원 확대에 발맞춰 생활이 어려운 가구의 임차료와 집수리를 지원하는 주거급여의 지원 대상과 금액을 늘릴 계획이다.

지원 대상은 중위소득의 기존 44%에서 45%로 확대되고, 특히 2018년 부양의무자 제도 폐지에 따라 부양의무자의 소득 재산 유무와 상관없이 주거급여를 지원받을 수 있다.

자가 가구에는 주택 노후도에 따른 보수 범위를 기준으로 최대 126만원까지 7년 주기로 지원하며, 실제 임차료를 지불하는 가구에는 기준임대료를 상한으로 실비가 지급된다.

담양군은 지난해 맞춤형 개별급여에 따라 849명에 대해 보증금과 월차임 10843만원, 자가가구 79세대에 34930만원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