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농협, 15억만여원 순이익·8억여원 배당
담양농협, 15억만여원 순이익·8억여원 배당
  • 조 복기자/박영수·배정숙·이균상 읍담당기자/배선호·김상일·장근례 용면담당기자
  • 승인 2020.02.07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농협은 지난해 전 사업부문에서 고른 성장으로 152천만원의 당기순이익을 실현했다.

이를 통해 출자배당 42300만원(4.0%)과 이용고배당 45천만원 등 87300만원을 배당금으로 지급하고 사업준비금으로 4억원을 적립했다.

교육지원사업은 482농가로부터 일반벼 51507가마(40) 자체수매 2620만원, 토지개량제 및 친환경 자재지원 등 영농지도비 86500만원, 조합원 복지향상 지원금 2620만원, 조합원 해외연수·전 조합원 교육 6400만원, 자녀 학자금·노인당 난방비·조합원 건강검진 등 복지환원사업비 21300만원을 지원하며 총 156300만원을 집행했다.

신용사업은 전년대비 51억원이 감소한 2837억원의 상호금융예수금과 전년대비 103억원 성장한 2356억원을 달성해 예대비율 79.10를 유지했다.

판매사업은 농가 생산량 감소와 농산물 출하 가격의 급격한 하락 등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수탁매출 140억원, 일반매출 19억원, 위촉판매 14억원 등 173억원의 실적을 거뒀다.

구매사업은 유류 89억원, 농약 7억원, 사료 24억원, 비료 9억원, 일반자재 17억원 등 146억원의 실적을 거양했다.

하나로마트는 개점 6주년을 맞으며 이용고객 편익제공 및 취급품목 다양화와 양질의 상품 저렴한 공급 등으로 지난해 229억원의 매출실적을 올렸다.

김범진 조합장은 실질적인 소득이 조합원들에게 돌아가도록 적재적소에 필요한 각종 사업추진과 영농지원 활동을 알차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