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하이테크 담양산단 분양 ‘가속도’
에코-하이테크 담양산단 분양 ‘가속도’
  • 김정주기자
  • 승인 2019.11.29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말 계약 4개 업체 포함 60개 업체 분양률 67.8%

 

에코 하이테크 담양산업단지 분양률이 70%를 육박하고 있다.

담양군에 따르면 에코 하이테크 담양산업단지는 기존 56개 업체 215434.39가 분양된데 이어 10월말 4개 업체 13338.6가 계약했다.

이로써 10월말 기준 60개 업체 228772.9가 계약해 전체 337657가운데 67.8%의 분양실적을 기록하게 됐다.

2개 업체(535)가 대형필지 분할 조건으로 계약의사를 타진하고 있어 이들 업체와 계약이 성사되면 이달 안에 69.2%의 분양률을 보이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10월에 계약한 4개 업체는 대기 및 수질환경 오명정도를 측정하는 장비와 시약을 생산하는 그린에코텍 양액재배시스템 제어장치와 재배기계를 생산하는 그린씨에스() 반찬류 제조업체인 다팜 금속제 문짝과 새시제품을 제작하는 한울냉열 등이다.

군 관계자는 연말까지 70%를 넘기고자 노력하고 있지만 생태정원도시를 고려해 비제조업인 물류나 창고업은 물론 환경오염의 우려가 큰 화학업체는 입주대상에서 배제하고 있다양질의 일자리가 많이 창출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우량기업을 유치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담양군은 환경오염이 적은 자동차부품, 바이오식품, 신재생에너지, 조립금속 등 업종을 에코 하이테크 담양산업단지에 유치하고자 분양가의 30% 이상 납부한 업체가 분양대금을 완납하면 4억원 한도 안에서 분기별 입지보조금을 지원하고 있다.

또 법인세와 소득세 50% 감면, 취득세 75% 감면, 재산세 5년간 75% 감면 등 세제혜택과 함께 제한경쟁 입찰과 수의계약이 가능하도록 단지를 지방중소기업특별지원지역으로 지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